공간정보산업진흥원, 국토부와 ‘2018 브이월드 세미나’ 개최

  • 기사등록일 : 2018-11-20



공간정보산업진흥원이 29일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서 브이월드의 미래 발전 방향을 한눈에 볼 수 있는 ‘2018년 브이월드 세미나’를 개최한다.

국토교통부 주최, 공간정보산업진흥원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세미나는 빅데이터 플랫폼, 디지털 트윈 등 최신 공간정보 트렌드 변화를 반영한 브이월드의 미래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다. 브이월드는 정부가 공간정보를 기반으로 구축한 오픈 플랫폼이다.

세미나에서는 공간정보의 최신 트렌드와 브이월드의 현황 및 향후 발전방향에 대한 발표 후 토론이 진행된다.

구체적으로 세미나는 공간정보의 최신 동향과 미래 트렌드에 대한 기조발표를 시작으로 브이월드 추진 성과 및 2019년 추진 계획에 대해 소개한다. 이후 국가공간정보 플랫폼으로서의 브이월드 발전 방안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.

패널토론에서는 산·학·연·관 전문가가 공간정보 기반 플랫폼으로서 브이월드가 수행해야 할 미래의 역할에 대해 토론한다. 향후 브이월드의 미래를 모색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.

세미나 개최 당일에는 세미나 참석자를 대상으로 ‘2018년 브이월드 활용 우수사례 콘텐츠 공모전’의 우수 콘텐츠 선정을 위한 현장투표를 진행한 뒤 결과에 따라 시상을 진행할 계획이다.

국토교통부 및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은 총 4개 우수 콘텐츠에 대해 상장(대상 국토교통부장관상, 최우수상·우수상 공간정보산업진흥원장상)과 함께 상금을 수여한다. 우수 콘텐츠는 향후 브이월드 홍보 책자 발간, 홍보 콘텐츠 제작 시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.

공간정보산업진흥원은 최근 공간정보 트렌드 변화에 따라 플랫폼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세미나를 통해 브이월드가 국가 공간정보 플랫폼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.

세미나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브이월드 및 공간정보산업진흥원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, 세미나 참가는 브이월드 대표 메일로 참가자의 소속, 이름을 작성해 신청하면 된다. 참가비는 무료다.

공간정보산업진흥원 개요

공간정보산업진흥원은 국가에서 보유하고 있는 각종 공간정보를 누구나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해 사회적 수요를 충족시키고 공간정보산업을 차세대 성장기반으로 육성하기 위해 설립됐다. 공간정보 오픈 플랫폼인 브이월드 및 공간정보와 관련한 창업 지원, 인재 양성, 산업조사, 연구개발 등의 다양한 업무를 위탁 받아 운영하고 있으며 공간정보를 융복합해 새로운 비즈니스를 창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공간정보 산업 활성화 정책을 수행해 나가고 있다. 브이월드: www.vworld.kr